Home >

한겨레신문 [시인의 마을]

 

막차

 

윤성택

 

밤이 길을 보낸다

속도와 속도의 빛줄기는

텅 빈 시간 속에서 쉴 새 없이

먼지로 흩어진다

길의 끝에는 내가 기억하려 한

저녁이 있을 것이다

뒤돌아보면 생은 위태로우나

그저 쓸쓸한 점멸로

길 위를 추억할 뿐이다

나는 멀리서 이 밤을,

이제 막 당신을,

통과하는 것이다

 

-시집 <감에 관한 사담들>(문학동네)에서

 

한겨레신문 2013.07.28자 바로가기

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
66 담백한 형사(形似)와 시적 상상력의 아득함 - 엄창섭 교수 2019.11.04 455
65 현대적 동양미학으로서의 시 - 이병철 시인 2015.06.24 2760
64 시간여행자, 아틀란티스에 기류寄留하다 - 최형심 시인 2015.05.11 2897
63 혼성적이고 매트릭스적인 언어 - 신상조 문학평론가 2014.01.07 4337
62 감각적 파노라마 - 하린 시인 2013.12.12 4761
61 밤의 숙박계 - 말들의 노스텔지어 (이순현 시인) 2013.12.04 4905
60 오늘의 커피 - 동아일보 [행복한 시읽기](2013.11.11) file 2013.11.19 4819
59 시간의 아포리아(aporia)와 자아의 프로세스(process) - 박진 평론가 2013.09.30 7265
58 ‘얼마나 멀리 떠나온 것일까’ 기억을 매만지다 - 국민일보 2013.08.26 4090
57 『감(感)에 관한 사담들』- 문학동네 편집자리뷰 2013.08.22 4067
56 여행 - 서울신문 [그림과 詩가 있는 아침](2013.08.10) file 2013.08.22 4736
55 [금주의 신간]감感에 관한 사담들 - pandora.tv(2013.07.12) 2013.08.22 3773
54 음악파일 - 대전일보[김완하의 시한편](2013.07.30) 2013.08.22 4066
53 기억 저편에 깔려 있는 그리움 - 경북매일(2013.07.12) 2013.08.22 4003
» [시인의 마을] 막차- 한겨레신문(2013.07.28) 2013.08.22 4151
51 의식과 무의식의 경계 사이에서 - 김승봉 시인 《문학세계》 2009.11.11 4160
50 2000년대, 서정시의 자리 - 전형철 시인 《문학선》 2009.11.05 5004
49 삶을 바라보는 형식 - 이창수 시인 《시와인식》 2009.11.05 4472
48 2009 오늘의 좋은시《푸른사상》 2009.03.04 4107
47 현장비평가가 뽑은 2007 올해의 좋은시 《현대문학》 2007.07.25 5190